HOME > 커뮤니티 > 카페필
 
   
제목
이름
날짜
조회
4월이 잔인한 이유..,
2015-04-23
1521
T S Elliot가 4월은 잔인한 달이라고 했습니다. 왜 잔인하느냐고요? 새싹을 틔우기 위해 대지를 찢어내고 나오는 아픔을 격어야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아픔없이 어떻게 새로움을 창조해 낼 수 있겠느냐는 되물음이지요!

마이클 포터는 그의 저서 '경제학'에서 '궁하면 통한다', '헝그리 정신'을 강조하였고, 애플의 스티브 잡스는 그의 졸업식 연설에서 ' 계속 우둔하고, 배고프야 함'을 강조하였습니다.

현대인들에게 우울증은 가장 빈도높은 정신 질환의 하나가 되고 있습니다. 왜냐고요? 더 이상의 비전이 없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포기하는 것이지요. 그 때 바로 우울증이 시작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한 때, 나도 우울증을 앓을 때가 있었습니다. 그러니까 1997년 정도라고 생각됩니다. 가깝게 지내든 총장님께 "요즘 의욕이 없다" 이렇게 말씀드렸드니만, 총장님 왈, " 시간이 남아도는구먼..,!" 정신이 번쩍들었습니다.

늘 깨어있고, 비전을 갖고, 나만의 관심과 갈증을 지니며, 고통스러울 정도의 나의 뇌를 채찍질 할 때.., 비로서 게으른 우리의 뇌는 새롭게 움직이기 시작한다고 합니다. 새로움의 길을 찾고 만드는 , 창조 행위를 한다는 겁니다.

엘리어트는 그래서 온 대지가 꽁꽁 얼어붙어 있는 겨울이 차라지 편안하게 좋을 수 있음을 얘기하지만, 기실 그가 원하는 것은 죽음같은 포근함이 아니라 새롭게 변화하려 하는 창조의 기쁨을 아픔의 반어법으로 강조하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허나, 4월이 굳이 잔인한 달이 아니라, 우리 인류가 온 역사를 통하여 4월의 달을 찾으려는 노력을 끝없이, 끝없이 전개해 왔다고 할 수 있습니다. 우리 랜드스케이프 어바니즘 군단이 어제도, 오늘도 그러하듯이..,!

곡마단 트럼펫 소리가 점차 높아지는 5월을 향해...또 다 함께 가위, 바위, 보로 행진해 봅시다. 재현이가 걸리는 기쁨을 맛보며.., ㅋ ^^
최재현
ㅎㅎ저는 안걸릴 자신 있습니다. 교수님!! ㅎ    2015-04-30  
강성우
새롭게 변화하기 위해, 뇌를 깨우기 위해, 열심히 채찍질을 하겠습니다!    2015-05-01  
정진주
배움의 어려움을 이겨냈을 때 더 큰 배움이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열정을 가지고 더 열심히 배우겠습니다!    2015-05-01  
조세환
굿! ㅋ    2015-10-07  
  로그인 하셔야 한줄답변을 쓰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아파트에 ‘수직농장’…한국에서 첫 선
책임의 무게가 점점 더 무거워 지는 우리들에게 나누고 싶은 메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