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카페필
 
   
제목
이름
날짜
조회
" 성공의 중심에는 '나'와 '생각(성찰)'이 있었다. "
2013-10-07
1448
" 성공의 중심에는 '나'와 '생각(성찰)'이 있었다. "

또 시작되는 한주를 즐겁게 시작하기 위해 일찍 출근했다. 나에게 '또' 라는 의미는 크게 다가온다.

누군가에게는 돌아오지 못할수도 있는 기회의 시간이 내게 다시 주어졌다는 것에 감사한 마음인 것이다. 일과를 시작하기 전에 나에게 주어진 것들에 대해 체크를 하다 문득 예전에 후배들과 나누었던 글을 발견했다.

아끼는 후배들에게 주려고 명문 몇개를 준비해 종이를 하나하나 풀어가면서 같이 읽었다.

처음에 후배들은 나에게 오글거린다면서 언제 이런걸 또 준비했냐고 하는데 솔직히 나도 첨에 이런걸 준비하면서 부끄럽기도 했다.
하지만 함께 이런 글과 생각, 마음을 나눈다는 것이 얼마나 뜻깊고 소중한 것이였는지 모른다.


----------------<후배들과 나눈글>-----------------

내내 그 생각만 하고 있었으니까...
_Isaac Newton.


나는 몇 달이고 몇 년이고 생각하고 또 생각했다.
나는 그렇게 머리가 좋은 편이 아니다.
나는 다만 내가 푸는 문제에 대해서 끈질기게 생각한다.
It's not that I'm so smart, it's just that I stay with problems longer.
_Albert Einstein


"내가 오늘 당장 죽는다면 이 일을 할 가치가 있는가?"
항상 출근하기 전 거울 앞에서 이 물음을 33년 동안 했다.
_ Steve Jobs.


외부의 가치, 각종 자부심과 자만심, 수치스러움과 실패에 대한 두려움은 '죽음'을 직면해서는 모두 떨어져나가고, 오직 진실로 중요한 것만 남는다.

능동적인 움직임을 가지자!

시간 제약, 위기 상황이 닥치지 않아도 지속적으로 스스로 문제를 제기하고, 문제 해결을 위해 생각을 던지고 집중하자.

이러면 창의적인 길로 나아갈 수 있지 않을까?

실패에 대한 실망은 최소한으로,
성공에 대한 기쁨은 작은 성공이라도 크게 기뻐할 것!

----------------------------------------------------------

벌써 1년이라는 시간이 흘렀구나...
졸업하고 사회로 나간 후배, 그리고 이제 논문 발표를 앞둔 후배들을 보니 다시 한번 격려와 응원을 박수를 보내주고 싶다!

그리고 우리 모두 각자가 원하는 길로 꾸준히 노력하여
서로가 서로에게 힘이 되어 줄 수 있는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다.
xu yumin
내가 오늘 당장 죽는다면 이 일을 할 가치가 있는가? - Steve jobs    2013-11-12  
조세환
내 젊은 날의 초상! 그저 의미없이 보내고 있지는 않는가? 뒤돌아 보는 아쉬움보다는 오늘, 이 시간을 탐하는 것이 내일을 위해 무엇을 뿌리는 것이다. 우연은 결코 운명이 아니다. 우연은 뿌려진 것들의 네트워크의 산물이다.     2013-11-20  
  로그인 하셔야 한줄답변을 쓰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인생은 속도가 아니라 방향이다(임마누엘 페스트라이쉬, 2011)
논문 sesson이 돌아왔다~!!